UpDate: April 27 2020 한길네 홈에서 즐거운 시간 되시기를 바랍니다
  저장
게스트하우스 ↓

  ■ 공지게시판

  ■ 손님방명록

  ■ 자유게시판

  ■ 퍼온글모음
한길네이야기 ↓

  ■ 한길프로필

  ■ 음악감상실

  ■ 한길네칼럼

  ■ 최근사진첩

  ■ 여름사진첩

  ■ 비디오앨범

  ■ 옛날사진첩

  ■ 스텝게시판
한길비지니스 ↓
■ 가나하우스
■ 가나컴퓨터
■ 한길쇼핑몰

Home>게스트하우스>자유게시판 - 회원가입만 하시면 누구든지 글을 쓸 수 있는 자유게시판입니다


*프레임의 법칙 (Frame law)
한길  2020-04-30 12:45:01, 조회 : 59, 추천 : 15

*프레임의 법칙 (Frame law)

어느 지역 시장통을 거쳐 가는
8번 버스에는 늘  승객들이
만원입니다.
보따리마다 주고받은 정을 받아
온다고들 입가에는 흐뭇한
미소를 매달고 있습니다.
 
한참을 달리든 버스 안에서
갑자기 아기 울음소리가
울려 퍼집니다.
잠시 후 그치겠지  했던
아이의 울음소리는
세 정거장을 거쳐 올 때까지도
그칠 기미가 없어 보였습니다.
   
슬슬 화가 난 승객들은
여기저기서 “아줌마 애기 좀
잘 달래 봐요..“버스 전세 냈나..”
이봐요. 아줌마 내려서
택시 타고 가요! 여러 사람
힘들게 하지 말고....”
“아~짜증 나... 정말 ”
   
아기를 업은 아줌마에 대한
원성으로 화난 표정들이
버스 안을 가득 매우고 있을
그 때 차가 멈추어 섭니다.
다들 의아한 표정으로
버스기사만 바라보고 있는데
일어서 문을 열고 나가서는
무언가를 사들고
다시 버스에 오릅니다.
 
그리고는 성큼성큼
아이 엄마에게로 다가간
버스기사는 긴 막대사탕의
비닐을 벗겨 얘기 입에
물려주니 그제사야 아이는
울음을 그치고 맙니다.   
 
다시 버스는 출발을 했고
버스 안에 승객들은 그제야
웃음이 번져 나왔습니다.   
 
다음 정거장에서 내려야 하는
아이 엄마는 버스기사에게
다가와 고개를 숙이며 "손등에
다른 한 손"을 세워 보입니다. 고맙습니다.”라는 수화로
고마움을 표현한 아이 엄마는
듣지도 말하지도 못하는
청각장애인이었습니다. 
 
아이 엄마가 내린 뒤 버스기사는 아주머니와 아이가 보이지 않을
때까지 사랑의 불빛을 멀리
비추어 주고 있었어도 누구하나
"빨리 갑시다.” 라고 말하는 사람은 없었습니다.
 
이처럼 우리가 세상을 살면서
사람에 대해 화가 나고
미움이 생길 때는 잠시 상대의
입장에서 조금이라도 생각해보는
지혜가 필요할 것 같습니다.

프레임 법칙(法則)이란?

똑같은 상황이라도
어떠한 틀을 가지고 상황을
해석하느냐에 따라 사람들의
행동이 달라진다는 법칙이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4   * 침묵(沈黙)    한길 2020/04/30 70
63   家和萬事成(가화만사성)    한길 2020/04/30 72
  *프레임의 법칙 (Frame law)    한길 2020/04/30 59
61   베트남 부부 돕기 호소문    한길 2020/04/30 57
60   교회 카카오톡 단체방 주의사항    한길 2020/04/30 61
59   누구일까요?    한길 2015/02/24 1360
58   you raise me up  [1]  정인혜 2014/06/11 1327
57   you raise me up    정인혜 2014/06/11 1348
56   오늘의 명언    한길 2014/05/15 1431
55   3.1절 아침에    한길 2013/03/01 1454
54   사람이 얼마나 이기적 동물인가를 말해 주는 그림    한길 2012/11/13 1675
53   교회홈안되는군요    정인혜 2012/09/01 1606
52   대박 팡팡~~    정인혜 2012/08/28 1632
51   Pacific crest trail  [2]  한길 2012/08/11 1751
50   장마 끝 계곡물인가요?  [1]  정인혜 2012/08/05 1738
49   말풍선    정인혜 2012/08/01 1676
48   정집사님 부탁 드려요.  [1]  한길 2012/08/01 1604
47   코덱  [1]  정인혜 2012/07/31 1544
46   시편37    정인혜 2012/07/29 1343
45   실패의..  [3]  정인혜 2012/07/28 1098

        1 [2][3][4]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HangilHome

대구광역시 동구 방촌로, Dong-gu Bangcholro Daegu Korea, E-mail: sda123@naver.com
Copyright(c) GanaCom All right reserved, Since 1994